“모두의 꿈·희망”…구름 제치고 솟아오른 신축년 첫 해

마량북산공원 해오름…새해 소원을 빌다
이남규 기자 | diskarb@hanmail.net | 입력 2021-01-01 09:39:2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마량 북산 공원에서 본 새해 첫 해오름 (사진=이남규 기자)

 

[세계로컬타임즈 글·사진 이남규 기자] 2021년 신축년 첫날, 마량북산공원 해오름은 흐린 날씨 구름에 가려 수평선을 벗어난 후에야 볼 수 있었다.

 

기끔씩 흩뿌리는 눈발에  혹시 구름사이라도 잠깐 볼 수 있을까 하는 마음에 오른 북산 공원.

 

찬란한 태양은 구름을 제치고 힘차게 솟아올라 천지를 밝히고 바다를 깨웠다.

 

텅빈 산길을 홀로 오르는 등산객, 무슨 새해 소원을 빌고 있을까?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남규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