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유의 숲'…산림에서 젊음을 찾다

국립산림과학원, 항노화 산림자원 관련 간행물 2권 발간
이효진 기자 | dlgy2@segyelocal.com | 입력 2021-09-23 11:16:3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간행물 표지 (사진=국립산림과학원)

 

[세계로컬타임즈 이효진 기자] 기대수명이 늘어난 만큼 건강한 삶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며, 특히 산림자원의 항노화 기능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은 산림치유의 역할을 증대하기 위해 ‘항노화 자원을 활용한 산림치유 프로그램’과 ‘산림치유지도사 대상 산림치유 항노화 자원 활용서’를 발간했다고 23일 밝혔다.

간행물에는 산림자원의 건강 증진 및 치유 효능에 대한 지식과 사례를 분석하고 항노화에 특화된 산림자원의 특성과 활용 방법 등을 담고 있다.

‘산림치유지도사 대상 산림치유 항노화 자원활용서’는 산림치유지도사들의 산림자원 항노화 효과에 대한 이해를 돕고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데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특히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는 항노화 식물을 지역별로 나눠 보기 좋게 정리하고 식물의 이용 부위와 효능 등을 구체적으로 정리했다.

‘항노화 자원을 활용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항노화에 도움이 되는 국내 산림자원을 계절별로 분류하고 산림자원의 기본 정보와 이를 활용해 수행할 수 있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제시했다.

제시된 프로그램으로는 율피팩 만들기, 박하잎으로 마사지 오일 만들기, 뽕나무 열매를 활용한 염색체험 등이 있으며, 오감을 자극하면서 참가자의 재미를 유도하는 다양한 활동을 담았다.

이번 간행물은 각 국‧공‧사립 치유의 숲 및 산림치유지도사 단체 등에 배포할 예정이며, 국립산림과학원 도서관에서도 내려받을 수 있다.

국립산림과학원 박현 원장은 “우리나라는 빠른 속도로 고령화가 진행되고 있어 건강한 노후를 대비한 지원이 절실해지고 있다”며 “이번 연구자료가 산림치유지도사의 항노화 프로그램 개발에 도움이 되고 이를 통해 건강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효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