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농업기술센터, 한파 이상기후 등 동절기 월동작물 관리 당부

농업기술센터 강풍 폭설 등 대비 당부
이장학 기자 | 6798ok@naver.com | 입력 2022-01-20 11:58: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울진군 과수원 전경. (사진=울진군) 

 

[세계로컬타임즈 이장학 기자] 울진군은 20일 겨울철 가뭄과 한파 등 이상기후에 대비해 동절기 월동 작물 관리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하고 피해 예방을 위한 현장지도에 나섰다고 밝혔다.

 

울진군의 동절기(올해) 평균 기온은 2.8℃로 전년에 비해 1.3℃ 높지만 강수량이 평균 0.1mm에 불과해, 보리.호밀 등 맥류와 마늘.양파 등 원예작물의 생육저하와 같은 피해가 예상되는 상황이다.


또한 2월 중순 생육재생기를 대비해 뿌리가 토양과 잘 밀착할 수 있도록 답압을 해주고, 폭설과 강우 시 배수로 정비를 실시해 습해를 예방해야 한다.


특히 시설하우스 딸기와 육묘 중인 고추 등 가온을 해야 하는 작물은 정전대비 보온을 할 수 있는 부직포, 알코올, 양초 등을 준비해 동해에 대비해야 한다.


군은 화재예방을 위해 온풍기 등 철저한 전기시설 점검과 하우스 끈 고정, 내부 지주대 보강 등 강풍.폭설에도 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황증호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본격적인 겨울철을 맞아 월동작물이 동해, 습해 피해 없이 겨울을 지날 수 있도록 영농현장에서 세심한 관리를 당부 드린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장학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뉴스댓글 >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