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수호평화박물관, 박물관 평가 ‘2회 연속 인증기관’ 선정

동두천시 대표 문화기관으로 입지 확인
신선호 기자 | sinnews7@segyelocal.com | 입력 2020-07-14 12:22: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2회 연속 인증기관으로 선정된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사진=동두천시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신선호 기자]동두천시 소요산국민관광지 내에 위치한 자유수호평화박물관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에서 2017년에 이어 2회 연속 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는 공립박물관 운영을 내실화하고, 대국민 서비스 수준을 높이기 위해 박물관을 평가해 인증하는 제도로, 2016년 도입됐다.

 

올해로 2회째인 이번 평가인증은 전국 공립박물관 227개관을 대상으로, ▲설립목적의 달성도 ▲조직·인력·시설 및 재정 관리의 적정성 ▲자료의 수집 및 관리의 충실성 ▲전시 개최 및 교육프로그램 실시 실적 ▲공적책임 등 5개 지표에 대해 평가했다.
 

평가 인증기간은 2년으로, 2년마다 재평가를 실시하며, 평가 인증기관은 박물관 증・개축 및 리모델링 등의 사업 시 국비를 신청할 수 있는 자격을 얻게 된다.
 

지난 2017년에 이어 올해도 인증기관으로 선정된 자유수호평화박물관은 2002년 개관이래, 매년 다양한 특별전 개최 및 벚꽃맞이 야간개장 등을 통해 방문객들에게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하며, 지역문화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신선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