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호 구청장, 소통 강화 나서...시민 위한 공약 앞장

인천 남동구, '기업지원 및 일자리 창출협약’체결
장선영 기자 | jiu961@naver.com | 입력 2019-05-16 12:31:2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소통 아카데미 모습. (사진=남동구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장선영 기자] 인천 남동구는 지역 내 기업 현장방문을 통해 기업인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상생협약을 맺는 등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16일 남동구에 따르면 이강호 남동구청장이 남동국가산업단지에 위치한 나노조명과 에스케이엠 등의 기업 현장을 방문해 근로자들을 격려하고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나노조명은 에너지 효율이 탁월한 산업용 LED 조명 제작사로 2002년 환경부와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녹색조명부문 에너지위너상을 수상했다. 다수의 인증과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고 저비용 고효율의 그린에너지 제품을 생산해 해외시장에서 호응을 얻고 있어 성장이 기대되는 기업이다.


에스케이엠은 1990년 선경기계에서 출발한 알루미늄 압출기 설비 제조업체로 2015년 무역의 날 천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으며 2016년에는 신용보증기금 스타기업으로 선정됐다. 오랜 기간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로 국제경쟁력을 갖춘 수출과 내수시장 개척을 선도하는 기업이다.


이강호 구청장은 산업 현장에서 지역 기업과의 상생과 협력을 강조하며 기업과 근로자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들었다. 이 자리에서 기업과의 상생을 위한 ‘기업지원 및 일자리 창출협약’도 체결했다.

이강호 청장은 “세계적인 기술을 보유한 기업들이 남동구에 있는 것에 대해 큰 자부심을 느낀다”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끊임없는 기술개발과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장선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