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답게, 화려하게…‘연꽃 하모니’

시흥 관곡지 연꽃테마파크, 8월 말까지 절정
이관희 기자 | 0099hee@segyelocal.com | 입력 2020-08-01 12:48:2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로컬타임즈 사진·영상 취재 이관희 기자] 연꽃축제가 열리는 경기 시흥 관곡지는 해마다 7월이면 화사하게 피는 연꽃을 보기 위해 수많은 관람객이 방문한다. 


관곡지는 조선시대 농학자 강희맹의 후손이 기거하는 고택으로, 인근 연꽃테마파크에 아름답게 핀 연꽃을 영상을 담았다.

 

관곡지 연꽃테마파크는 7월 중순부터 꽃이 피기 시작해 8월 말 가장 화려한 꽃을 피워 지금이 수많은 연꽃의 장관을 볼 수 있는 시기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관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