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건설,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 2차 분양 ‘주목’

롯데건설 합작…전용 39~114㎡ 2천569세대 2차 118세대 공급
최경서 기자 | noblesse_c@segyelocal.com | 입력 2019-08-20 16:41:1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e편한세상 캐슬 녹번 2차 조감도. (사진=대림건설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최경서 기자] 대림산업과 롯데건설이 서울특별시 은평구 응암동 일대(응암2구역)를 재개발하는 대규모 브랜드 단지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의 2차 분양에 나선다.

 

20일 대림산업에 따르면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은 지하 3층~지상 23층, 32개동, 전용면적 39~114㎡, 총 2,569세대로 구성되는 대단지다.


전용면적별로는 △ 44㎡A 39세대, △ 59㎡A 54세대, △ 59㎡B 25세대다. 일반분양 물량 모두 소비자 선호도가 높다고 알려진 소형으로 구성됐다는 게 특징이다.

지난 2017년에 일반분양한 1차분은 계약 2주 만에 모든 가구가 완판 됐다. 이번 2차분은 118세대를 분양할 계획이며 오는 8월 말 본격적으로 시작될 예정이다.

■ 녹번역 일대 대규모 브랜드 타운 조성…1차분 분양권도 관심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이 들어서는 녹번역 일대는 재개발사업을 통해 6,900여 세대의 대규모 브랜드 타운이 조성되고 있다.

녹번 1-3구역을 재개발한 ‘북한산 푸르지오’와 1-1구역을 재개발한 ‘힐스테이트 녹번’을 비롯해 1-2구역을 재개발한 래미안 베라힐즈가 이미 입주를 완료했다.

또한 응암1구역을 재개발해 오는 2021년 4월 입주예정인 ‘힐스테이트 녹번역’도 작년 말 단기간 분양을 완료했다.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은 녹번역 일대 아파트 중 가장 큰 규모다. 1차 분양권(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기준)은 전용면적 84㎡ 기준 지난 5월 분양가 대비 2억5000만원 가량 상승한 8억 7000만원에 거래됐다.

■ 지하철 3호선 역세권 아파트…서울 도심권·강남권 30분 이동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은 지하철 3호선 녹번역 역세권에 들어설 예정이다. 지하철 3호선은 서울 주요 지역을 지나는 황금노선으로 종로·광화문·신사·압구정 등 서울 도심권으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단지에서 지하철 3호선을 이용해 광화문 등 서울 도심까지 약 10분이면 이동이 가능하고, 신사·압구정 등 강남구까지는 약 30분에 도착할 수 있다. 또한 구기터널과 내부순환도로가 가까워 자가용을 통한 주요 도심 지역으로의 이동도 편리하다.

GTX 노선 연결 호재도 주목할 만한 요소다. 단지 인근의 연신내역은 GTX A노선 환승역(2023년 개통예정)으로 확정돼 강남권까지 이동시간이 더욱 단축될 전망이다. 이를 통해 단지 일대는 일산과 강남, 동탄을 잇게 된다.

 

■ 41,000㎡의 대규모 조경시설 조성…우수한 교육·생활 인프라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 단지에는 약 4만1,000㎡의 대규모 조경시설이 조성될 예정이다. 북한산과 불광천이 가깝다. 특히 백련산 근린공원과 단지가 바로 맞닿아 있어 도심 속에서도 쾌적한 이른바 ‘숲세권’ 생활을 누릴 수 있다.

교육과 생활 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다. 단지 앞 은평초와 명성학원을 비롯해 영락중·충암고·예일여고 등 우수한 교육환경을 갖췄다. 또한 단지 인근으로 이마트 은평점·NC백화점 불광점·은평구청·시립은평병원·은평문화예술회관 등 편의시설도 풍부하게 자리잡고 있다.

이에 더해 은평 롯데몰과 고양 스타필드까지 3호선을 이용하면 약 15분이면 도달이 가능하고,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도 지난 5월 개원돼 가깝게 이용할 수 있다.

■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에너지 절감 시스템 등 특화설계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은 2천세대가 넘는 대단지인 만큼 커뮤니티 시설 또한 규모에 걸맞게 들어설 예정이다.

사우나 시설과 게스트 하우스가 들어선다는 것이 특징 중 하나다. 이 밖에도 피트니스·어린이집·골프연습장·라운지카페 등 다양한 시설도 마련된다.특히 독서실·1인실·스터디룸 등 취학 자녀들의 학습 공간과 영유아를 위한 키즈룸 등도 갖춰질 예정이다.

 

또한 녹번역 e편한세상 캐슬에는 대림산업과 롯데건설의 특화된 주거상품들이 적용된다. 스마트홈 시스템이 적용돼 집 안팎에서 스마트폰으로 방문자 확인과 공동현관 문열림 기능을 이용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전등과 난방 제어도 가능하다.


각종 에너지 절감 시스템도 도입된다. 전기 소모량이 많은 거실에 밝기 조절이 가능한 LED 등기구가 설치됐고, 지열에너지를 이용해 공용부의 관리비용과 에너지 절감이 가능하다.

특히, 에너지매니지먼트 시스템(EMS)을 도입해 세대의 에너지 사용량을 월별로 확인할 수도 있다. 평균사용량 비교, 전년 동월사용량 비교, 사용 목표값 설정 등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이 가능하다.

욕실에는 층상배관 시스템을 적용해 배관 소음을 최소화 했으며, 주방에는 조리 시 오염물질을 감지해 스스로 작동하는 스마트 렌지후드를 설치했다. 일부 세대에는 팬트리, 안방 드레스룸 등이 제공될 예정이다.

대림건설 관계자는 “이번 e편한세상 캐슬에는 대림건설과 롯데건설만의 뚜렷한 특징이 적용돼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며 “최상의 휴식공간인 집에서 누릴 수 있는 모든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아낌없이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경서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