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규 E&W 회장, 서천군에 마스크 기탁

마스크 품귀 당시 15만개 이어 40만개 추가
안정순 기자 | ansunbe2@gmail.com | 입력 2020-10-19 22:32:1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마스크 제조업체 E&W의 김태규 회장이 충남 서천군에 마스크 40만개를 기탁했다.(사진=서천군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안정순 기자] 마스크 제조업체 E&W의 김태규 회장이 충남 서천군에 마스크 40만개를 기탁했다.

 

19일 서천군에 따르면 김태규 회장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전국적으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추세에 따라 마스크가 필수 용품이 됐지만 이를 구입하기 어려운 취약계층에 전해달라"며 마스크를 전달한 후 “모두가 힘든 시기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서천군은 김태규 회장의 고향으로, E&W는 코로나19의 세계적인 유행에 마스크 품귀 현상을 겪던 지난 2월에도 서천군에 마스크 15만 장을 기탁했다.

 

이에 대해 서천군은 "해외 입국자와 타지역 주민 방문 외 지역감염 발생 사례가 없는 서천군을 만드는데 크게 기여했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안정순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