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원식 의원, 명예 전북도민이 되다

송하진 지사, 명예도민증 수여…서남권 해상풍력발전사업 지원 공로
조주연 기자 | news9desk@gmail.com | 입력 2021-02-05 23:56:1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송하진 도지사가 우원식 의원에게 전라북도 명예도민증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전북도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조주연 기자]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명예 전북도민이 됐다.

 

송하진 도지사는 5일 전북도청을 방문한 우원식 의원에게 “전북 서남권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에 기여했다”며 전라북도 명예도민증을 전달했다.

 

전북도는 “우 의원이 2018년부터 기후변화대응 및 에너지 전환산업 육성 특위 위원장으로 재임하며 해상풍력과 수산업 공존방안 마련을 위해 정부, 주민, 기업 등과 수차례 간담회를 열어 서남권 해상풍력 민관협의회 출범에 일조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민관협의회를 통해 10여년간 지지부진했던 전북 서남권 해상풍력 조성사업 추진에 대한 주민 합의를 이끌어내 2020년 7월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그린뉴딜 및 해상풍력 비전선포식에서 ‘주민상생형 전북 서남권 해상풍력 협약’을 체결하는데 크게 기여했다”고 전했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전국 최초로 해상풍력 사업추진을 위한 민관협의회 운영을 통해 주민합의로 2.4GW 전북 서남권 해상풍력 사업 협약이 체결되는데 기여한 우원식 의원에게 전북을 떠나서도 제2의 고향인 전북을 알리고 애향도민이 돼 달라는 뜻으로 명예도민증을 드리게 됐다”고 말했다.

 

우원식 의원은 “전북 서남권 해상풍력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면서 “앞으로도 전라북도와 맺은 인연을 지속적으로 유지해 국회와 지자체 간 연결고리가 돼 도정발전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조주연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