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건설, 광주광역시 미술대전 후원 통한 신진작가 발굴 지원

지차수 | chasoo@segye.com | 입력 2019-05-18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신진작가 발굴, 활동 지원 통해 창작 의욕 고취 문화예술 활성화 기여
 

17일 광주 비엔날레 전시관에서 진행된 제32회 광주광역시 미술대전 시상식 및 전시회에서 관계자들이 전시회 개관을 알리는 테입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왼쪽에서 4번째부터) 주관사인 한국미술협회 광주시지회 곽수봉 회장, 광주광역시 이용섭 시장, 후원사인 라인문화재단 오정화 이사장, 광주예총 임원식 회장, 천정배 국회의원, 라인건설 공병탁 총괄사장 사진=라인건설 제공
(주)라인건설(총괄사장 공병탁)이 (사)라인문화재단(이사장 오정화)과 함께 2019 광주광역시 미술대전 후원 참여를 통해 광주 전남지역 신진작가 발굴 및 문화예술활동 지원에 나섰다.
 
17일 광주 비엔날레 전시관에서 진행된 제32회 광주광역시 미술대전 시상식에서 라인문화재단 오정화 이사장(오른쪽)이 최우수상 사진 부문 수상자, 정순애 씨에게 시상을 하고 있다.
지역 신진작가의 등용문이자 지역 최대의 미술전시회인 광주광역시 미술대전에 대한 후원을 통해 신진작가 발굴과 더불어 이들에 대한 활동 지원을 통해 창작 의욕을 북돋우고,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취지다.
 
라인건설과 라인문화재단은 올해로 32회째를 맞는 광주광역시 미술대전에 라인문화재단 이사장 명의의 최우수상 시상과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라인건설 사장 명의의 특별상을 신설하여, 시상에 참여했다.
 
17일 광주 비엔날레 전시관에서 진행된 제32회 광주광역시 미술대전 시상식에서 (주)라인건설 공병탁 총괄사장이 올해 처음으로 신설된 특별상 시상자로 나서 민화 부문 특별상 수상자 윤문순 씨에게 상장을 전달하고 있다.
이와 함께 기존 미술대전 수상 작가 위주의 추천 작가들에 대한 후원 활동으로 추천 작가들의 출품 작품 매입을 통해 올해 수상작들과 함께 별도의 전시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라인건설은 사회공헌활동 차원으로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한 노력으로  지역 대표축제인 추억의 충장축제를 비롯해 청소년영화제 등의 후원 활동과 지역 문화예술 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 사업도 꾸준히 펼치고 있다.
 
17일 광주 비엔날레 전시관에서 진행된 제32회 광주광역시 미술대전 시상식에서 올해 처음으로 후원사로 참여한 라인문화재단 오정화 이사장과 라인건설 공병탁 총괄사장이 지역 문화예술 지원에 대한 감사 인사로 주관사인 한국미술협회 광주지회 곽수봉 회장으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고 있다.
한편 광주시가 주최하고 (사)한국미술협회 광주광역시지회(회장 곽수봉)가 주관한 제32회 광주시미술대전에서는 김하슬씨의 ‘환영-치유’가 서양화 부문 대상을 수상하는 등 모두 1048점이 입상했다.
 
12개 부문에 걸쳐 진행된 올해 공모에는 지난해보다 115점 늘어난 1854점이 출품됐으며 특히 문인화와 한국화 출품작이 대거 증가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지차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