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전, 신한울2호기 고온기능시험 완료

장영태 | 3678jyt@segye.com | 입력 2019-07-20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북 울진의 한울원전이 신한울2호기의 고온기능시험을 완료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는 신한울2호기(가압경수로형, 140만kW급)가 ‘고온기능시험’을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신한울1, 2호기는 원자로 냉각재 펌프와 발전소 운전의 두뇌격인 주제어실 MMIS를 최초로 국산화한 100% 완전 국산화 발전소이다.
 
MMIS는 원자력 발전소의 상태 감시 및 제어, 보호 등을 담당하는 계측제어시스템이다.
고온기능시험이란 원자로에 연료가 없는 상태에서 원자로냉각재펌프를 운전해 여기서 발생하는 마찰열을 이용해 원자로 냉각재의 온도를 고온상태(섭씨 291.3도)까지 올려 모든 계통과 기기가 정상적으로 동작하는지 확인하는 시험이다.
 
앞으로 신한울1, 2호기가 규제기관의 운영허가 취득 후 연료 장전, 출력상승시험 등을 마치고 상업운전을 하게 되면 대구 지역의 전력소비량(2017년 기준 1만5386GWh)의 150%를 생산하게 되며 지역 경제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호 본부장은 “신한울2호기 고온기능시험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해 노력한 직원들에게 박수를 보낸다”며 “신한울 1, 2호기가 준공되면 최고로 안전한 신형 원전을 우리 본부가 운영하게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울진=장영태 기자 3678jyt@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장영태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