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경찰팀, 수능 치른 청소년 탈선 방지 ‘집중 단속’

김을지 | ejkim@segye.com | 입력 2019-11-18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도 민생사법경찰팀은 연말까지 학교 주변 및 유흥업소 밀집 지역 PC방, 노래방 등을 대상으로 집중 단속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청소년들의 위법·탈선을 유도할 수 있는 유해 환경을 차단·근절하자는 취지다.

민생사법경찰팀은 선정적 불법 전단 공공장소 배포, 청소년 출입·고용 금지 의무 위반, 술·담배 및 유해 매체물 판매·대여 등이다.

위반 업소에 행정처분을 취하는 것은 물론 강력한 형사처벌이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청소년 보호 분야 불법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청주=김을지 기자 ejkim@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을지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