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에는 경북도내 숲으로 오세요

전주식 | jschun@segye.com | 입력 2020-01-17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설 연휴에는 모든 것을 잊고 가족과 함께 자연 휴양림으로 오세요”
 
16일 경북도에 따르면 도내에는 동양최대 규모의 국립백두대간수목원(봉화)이 있으며 국립산림치유원(영주·예천), 국립숲체험원(칠곡·청도)이 조성돼있다.
 
산림청이 선정한 숲길 만족도 전국 1, 2위로 ‘문경 선유동천나들이길’과 ‘울진 금강송 숲길’도 있다.
 
이밖에 자연휴양림 26개소와 산림욕장 20개소가 있어 명절을 전후해 많은 관광객들이 몰려들고 있으며 작년 추석연휴에는 도내 26개 자연휴양림 객실이 전부 예약되는 성황을 이뤘다.
 
이번 설 연휴기간에는 휴양림의 이용객들이 많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므로 휴양림의 시설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전국 자연휴양림 통합예약사이트 ‘숲나들e’로 접속하여 미리 예약을 해야한다.
 
도에서는 이번 설 연휴기간 중 자연휴양림을 방문하는 이용객들의 안전과 쾌적한 휴양을 위하여 가스·전기·소방 등 안전점검을 일제히 실시했다.
 

경북 상주시 성주봉에 마련된 자연휴양시설. 경북도 제공
이색 장소로는 승마체험을 할 수 있는 영천 운주 승마 자연휴양림,한방 사우나로 즐길 수 있는 상주 성주봉 자연휴양림,금광을 체험할 수 있는 팔공산 금화 자연휴양림 등 휴양림별로 특색있는 체험 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김천시 증산면 수도산’, ‘영양군 수비면 검마산’, ‘봉화군 소천면 청옥산’, ‘봉화군 춘양면 우구치리’, ‘울릉군 성인봉·나리봉’등 산림청이 선정한 경관가치가 우수하고 여행하기 좋은 명품숲 5개소도 찾아볼 만하다.
 
영천·문경·김천·청도의 짚라인, 문경레일바이크, 영덕 산림생태문화체험단지, 포항 철길숲, 안동 호반 나들이길 등 생활주변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길 수 있는 가족나들이 명소가 즐비하다.
 
최대진 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산림은 미세먼지 등 기후환경변화에 대응한 지구의 허파로서 공익적 가치를 넘어 울창한 숲과 잘 다듬어진 조경이 관광의 핵심시설이 되고 있다”며 “산림관광을 위한 산림자원 발굴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안동=전주식 기자 jschun@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전주식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