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사료, 축산농가의 든든한 동반자

호우·태풍피해 농가에 6억 3천여만원 지원
지차수 | chasoo@segye.com | 입력 2020-09-29 03:1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안병우 농협사료 대표이사(맨 오른쪽)가 피해를 입은 한 축산 농가를 둘러보고 있다. 농협사료 제공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는 지난 폭우·태풍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축산 농가를 돕기 위해 피해농가에 사료 지원은 물론 현장 컨설팅으로 구성된 드림서비스 운영 확대 등 전사적인 지원을 확대 하였다.
 
먼저 8월 전국적인 집중호우로 인한 호우피해 지역별로 피해 등을 파악하여 농가별 피해규모에 따라 ▲사료 총34,765포 ▲볏짚 등 총 4억 4천 만원 상당을 지원하였으며, 연이은 태풍(마이삭, 하이선) 피해 지원으로 지사무소별 총 ▲535농가 사료 11,986포(1억4천만원 상당)를 지원하였다. 또한, 피해지역 전기점검, 수의, 방역 지원 등 드림서비스를 통해 ▲ 356농가(환산금액 5천 3백만원)를 지원 하였다.
충청지사 재해지원(충청지사장)
특히 이번 자연재해로 인해 농협사료 내에 축산농가가 큰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재해특별대책본부를 꾸려 전 직원이 총력 대민지원에 나섬으로써 시름에 잠긴 양축가에게 큰 힘과 위로가 되었다. 구례축협 전창동 조합장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에 단비와 같은 배합사료 지원을 해준 농협사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하였으며, 피해 농가에서도 “오랫동안 농협사료를 이용한 보람을 느끼며, 이렇게 어려운 시기에 많은 지원을 해주신데 대하여 감사를 드린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였다.
경남지사 양정마을 재해지원(좌측부터 성기철 농협사료팀장, 양정마을 이장,전창동 조합장, 최성희 경남지사장, 조구훈 구례축협전무)
안병우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농협사료는 언제나 축산농가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상생해야 한다는 사명감을 갖고 있으며, 금번 지원을 통해 피해를 입은 농가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며 “방역과 전기시설 점검 등 도움이 필요한 농가에 아낌없는 지원을 계속 할 것이며, 앞으로도 최고 품질의 사료를 생산·공급하여 양축가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지차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