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병우 박사’ 초대 의정부 을지대병원장에 취임

송동근 | sdk@segye.com | 입력 2020-09-29 10:25:4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윤병우 초대 의정부을지대병원장. 을지재단 제공
내년 3월 경기북부지역 최대 규모(병상 898)로 개원하는 의정부 을지대학교병원 초대 병원장에 국내 뇌졸중분야의 권위자인 윤병우 박사가 임명됐다.
 
29일 을지재단에 따르면 윤 박사는 오는 10월 5일 의정부 을지대학교병원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직무에 들어간다.
 
윤 박사는 1980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1989년 동 대학원에서 의학과 박사 과정을 마쳤다. 이어 1990년 서울대병원 신경과에서 임상교수를 시작으로 2006년부터 2010년까지 서울대병원 신경과장과 의대 신경과 주임교수를 역임했다.
 
대한뇌졸중학회 회장, 대한신경과학회 이사장, 아시아뇌졸중자문회의 의장, 세계뇌졸중학술대회 사무총장 등 국내외 학회의 요직을 두루 거쳤다.
 
윤 원장은 “그간 경기북부 주민들은 좋은 의료혜택을 받고자 원정 진료를 떠나야 했다”며 “내년 3월 개원하는 의정부 을지대학교병원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지역주민에게 감동과 희망을 선사하는 병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의정부=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송동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