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에 천마총 관모 형상화한 6.6m 대형 조형물 눈길

이영균 | lyg0203@segye.com | 입력 2021-01-23 03:00: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천마총 관모 형상화 조형물. 경주시 제공
경북 경주시에 신라시대 관모를 형상화한 높이 6.6m 대형 조형물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22일 경주시와 경주문화재단에 따르면 최근 황오동 팔우정공원에 천마총에서 출토된 국보 189호 ‘천마총 관모’를 형상화한 조형물을 설치했다.
 
신라 관모를 소재로 찬란한 금속공예 위상과 우수성을 재조명한 작품으로 높이 6.6m, 폭 4.2m에 이른다.
 
시와 재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지역 예술인에게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한편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문화를 누릴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일환인 공공미술프로젝트로 
 
지난해 9월부터 5개월 동안 이 사업을 추진해 왔다.
 
조형물 안에는 신라이야기를 주제로 그림작품 14점을 전시했다.
 
또 팔우정 공원 인근에 있는 대릉원 돌담 벽에도 지역작가 20명이 유적과 유물을 소재로 만든 도자타일 작품 40점이 설치돼 있다.
 
주낙영 시장은 “관모 조형물은 조형작품인 동시에 전시 공간 기능을 동시에 갖추고 있다”며 “경주의 새로운 명물로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주=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저작권자ⓒ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영균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